3대중식집에 해당하는 글 1

남가좌동 중식 맛집 - 락희안[러시아]

가끔 중식이 당길 때가 있다.

전날 과음을 하거나, 느끼한 음식을 먹었을 때.

폭풍 검색을 해본다.

2키로 미터 근방에 '락희안'이라는 화교가 운영하는 오래된 식당이 검색된다.

롸잇 나우~ 고고!

서울 서대문구 남가좌동 336-20
매일 11:30~21:30(명절연휴 휴무)
브레이크 타임(평일 15:00 - 17:00)
대표메뉴 : 대파퐁당꿔바로우, 이가짜장
단체석, 주차, 발렛, 포장, 예약
02-375-7576

 

 

 

신안 천일염으로 쓴단다. 염전노예 ㅠㅠ

 

손님들로 가득찬 홀

 

간판이 참 강렬하다.

1945년부터 운영해온 전통이 있는 식당이다.

 

깔끔하게 외부도 꾸며놨다.

굉장히 관리가 잘돼 보인다.

예약이 주기적으로 있는 걸로 보아 동네에서 방구좀 꽤나 끼는 식당인가 보다.

기대감 상승중.

중국차를 제공해준다.

락희안은 1대부터 3대째 운영되고 있는 정통 화교 식당이다.

메뉴판도 깔끔하니 잘 만들어놓았다.

화학조미료를 쓰지 않는다고 한다.

음식은 조미료 맛인데 ㅠㅠ 왠지 밍밍할 것 같은 예감이 든다.

메뉴가 상당히 많다. 음식이 나오기 전에 메뉴를 탐색하는 재미가 있다!

기본으로 제공되는 단무지와 짜차이


메뉴구성

코스 요리가 다양하게 준비되어있다.

가족 모임이나, 중요한 자리가 있을 때 방문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기본으로 제공되는 단무지와 짜차이.


연태고량(소) - 14,000원

사천 탕수육과 빠이주를 주문했다.

중식집에 왔으니 마셔줘야지.


사천탕수육(소) - 21,000원

사천탕수육이 먼저 나왔다.

베트남 홍고추가 들어가 있어서 굉장히 매콤하다.

일반 탕수육을 시켜서 먹어봤으면 좋았을듯하다.

맛은 꽤 괜찮다.

메뉴판에 적혀있는 대로 강한 조미료 향이 느껴지지 않는다.

어르신을 모시고 가면 좋은 건강한 식당이다.

 


삼선짬뽕 - 9,000원

목이버섯과 새우, 주꾸미 등 다양한 해산물이 듬뿍 들어있다.

간이 쎈 짬뽕만 먹다가 이곳 짬뽕을 처음 접해보니 밍밍한 평냉을 먹는듯한 느낌을 받았다.

하지만 계속 먹다보니 감칠맛이 느껴지며 맛에 적응을 하게 된다.

사람들이 많이 찾는 이유가 이런것일까?

이곳에 적응된 사람들은 일반 중식집의 요리는 간이 굉장히 쎄서 오히려 이곳에서만 먹을 것 같다.

또한 탕수육을 먹은후에 먹은 짬뽕이라 맛이 더 밍밍하게 느껴졌다.

아이들에게 줘도 될만한 그런 건강한 맛이다.

 


이가짜장 - 7,000원

 

락희안의 대표메뉴 이가짜장 - 7,000원

락희안이 자랑하는 이가짜장이다.

면발은 생면이며 일반적인 짜장면집의 면과는 사뭇 다르다.

굵은 메밀국수의 느낌이 난다.

맛은 일반 짜장을 생각하면 오산, 전분끼가 있어 걸쭉하고 달달한 맛이다.

강하지가 않으면서 부드러운 맛이다.

처음 먹을 땐 다소 싱겁다고 느낄 수가 있는데 먹다 보면 건강하다는 설명이 이해가 갈 것이다.

밥 시켜서 비벼먹었어야 하는데 탕수육을 배불리 먹다 보니 밥은 도전하지 못했다.

어느 정도 먹다가 수저로 떠먹는 게 포인트.

초토화된 음식들

30여 분간의 짧은 식사가 끝난 후 폭풍 같은 배부름이 몰려온다.

역사가 깊은 식당에서 식사를 하고 나니 기분이 좋아졌다.

재방문했을 때 맛이 어떨지가 궁금하다.

후식으로 제공되는 과일
가족에게 선물이 하고 싶다면?
여러가지의 포장상품들
계산해봅시다!
둘이 51,000원!

 

식사를 마치고 나오니 함흥냉면집이 보인다.

다음에는 여기도 한번 방문해봐야겠다.

 

일몰후의 간판

댓글()